'3P 5개 21점' 조던 클락슨, 떠오르는 식스맨상 후보

'3P 5개 21점' 조던 클락슨, 떠오르는 식스맨상 후보

'3P 5개 21점' 조던 클락슨, 떠오르는 식스맨상 후보

기사입력 2021.01.13. 오후 09:00 최종수정 2021.01.13. 오후 09:00
16105518055872.jpg

[루키=이형빈 기자] 클락슨이 매 경기 꾸준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유타 재즈는 13일(이하 한국시간) 클리블랜드 로켓 모기지 필드하우스에서 열린 2020-2021 NBA 정규시즌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와의 경기에서 117-87로 승리했다. 

이날 벤치에서 나와 28분 동안 코트를 밟은 조던 클락슨은 3점슛 5개 포함 21득점 8리바운드 4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57.1%(8/14)의 야투 성공률과 55.6%(5/9)의 3점슛 성공률로 내외곽을 가리지 않고 득점을 올리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지난 시즌 도중 트레이드를 통해 유타에 합류한 클락슨은 2019-2020시즌 유타 유니폼을 입고 42경기에서 평균 15.6득점을 기록하며 쏠쏠한 활약을 펼쳤다. 이후 비시즌 기간 유타와 4년 5,150만 달러 규모의 연장 계약을 체결한 클락슨은 이번 시즌에도 평균 17.2득점 4.5리바운드를 기록하며 유타의 벤치 생산력을 책임지고 있다.

무엇보다도 올 시즌 클락슨의 활약이 대단한 것은 기복 없이 꾸준하다는 것이다. 클락슨은 이번 시즌 첫 11경기 중 10경기에서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고 야투 성공률이 40.0% 이하로 떨어진 경기 역시 단 1경기였다. 3점슛 역시 경기마다 최소 2개는 성공하며 좀처럼 흔들리지 않고 있다.

클락슨의 꾸준한 활약에 더해 시즌 초반 부진했던 도노반 미첼까지 살아난 유타는 최근 3연승을 달리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14일 워싱턴과의 경기가 연기된 유타는 오는 16일 홈에서 애틀랜타를 상대로 4연승에 도전한다.

사진 제공 = 로이터/뉴스1

이형빈 기자 [email protected]

ROOKIE(Copyright ⓒ ROOKI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문의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루키

토토랭크 보증업체